전체메뉴

아이틴뉴스전국

HOME > 전국

인천 서구, 4대 하천 생태계 지킴이로 나선다

기사승인 : 2021-02-25 15:42 기자 : 임현진

인천 서구가 4대 하천인 공촌천, 심곡천, 나진포천, 검단천의 생태계를 보전하기 위해 생태 모니터링에 나선다.

(사진=인천서구청 제공)

이와 관련, 서구는 공촌천과 심곡천 2개 하천에 대해 생태 모니터링을 우선 진행하기로 하고 25일 인천녹색연합과 모니터링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자연적, 인위적 요인으로 달라지는 하천 생태를 지속 관찰해 변화하는 자연 자원과 생태계를 체계적으로 관리·보전할 수 있는 방향으로 나아가기 위한 상호 협력을 주 내용으로 담고 있다.

협약에 따라 서구는 모니터링 활동에 필요한 제반 사항을 지원하고, 인천녹색연합은 하천 생태에 대한 체계적인 모니터링을 진행키로 했다. 모니터링 기간은 올해 3월부터 12월 31일까지로 하고 상호 협의에 따라 매년 시행하며 4대 하천으로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모니터링 자료는 상호 공유하며 생태복원과 정보제공, 교육 자료로 활용하기로 했다.

생태 모니터링을 통해 하천 어류와 하천 주변에 서식하는 조류, 식물 현황, 하천의 수질 변화를 파악해 하천의 건강성 평가와 생태 등급을 구분하는 등 종합적 분석을 하게 되며 이는 친환경 생태하천 조성사업의 정책자료와 하천 수질 3급수 보전을 위한 홍보 및 교육 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다.

또한 환경 보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립생물자원관, 인천연구원의 전문가를 자문단으로 구성하고 서구와 인천녹색연합의 유기적인 협업 체계를 구축해 모니터링에 내실을 기할 방침이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이번 하천 생태 모니터링을 통해 서구지역 하천의 수생태 건강성과 생태계 보전의 중요성을 알림으로써 주민에게 한층 더 가까이 다가가는 생태하천으로 만들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