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건강

HOME > 건강

'제12회 마포거북이마라톤' 행사 올해도 비대면으로

기사승인 : 2021-04-08 11:42 기자 : 이유진

서울 마포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며 주민의 신체적·정신적 건강을 챙기기 위해 '제12회 마포거북이마라톤' 행사와 '2021년 마포 한강 따라 '나 혼자 걷기' 프로젝트'를 비대면 방식으로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사진=미포구청 제공)

올해로 12회를 맞이하는 '마포거북이마라톤'은 장애인의 날 41주년을 기념해 마포장애인종합복지관 주관으로 오는 19∼30일까지 2주 동안 진행된다.

구는 장애인의 날을 기념하고자 매년 4월마다 장애인과 가족, 자원봉사자, 주민 등이 함께하는 마라톤 행사를 개최해왔으나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하게 됐다.

이번 마라톤 행사는 작년보다 2개 코스를 추가해 총 4개 코스로 진행된다.

1코스 ▲하늘공원 산책길, 2코스 ▲한강 순례길, 3코스 ▲불광천길, 4코스 ▲홍제천길로 이뤄졌으며 선정된 구간은 모두 휠체어 이동이 수월할 뿐만 아니라 완연한 봄을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주변의 풍경 또한 우수한 곳이다.

참가 희망자는 오는 12∼16일까지 마포장애인종합복지관에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구는 참가자 간 일정이 중복되지 않도록 조절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고 5인 미만으로 참여하도록 지도할 예정이다.

또한 방역에 더욱 철저히 하고자 참가자 전원에게 마스크, 손소독제 등 방역품과 방역지침 안내서도 배부한다.

한편 구는 지난달 1일부터 오는 6월 30일까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2021년 마포 한강 따라 '나 혼자 걷기' 프로젝트' 걷기 챌린지도 진행한다.

걷기 챌린지 참여 방법은 구글플레이 또는 앱스토어에서 '워크온' 앱 설치 후 하단 챌린지 모드에서 '마포 한강 따라 '나 혼자 걷기' 걷기 챌린지' 중 제9코스 '어서 와! 마포 한강은 처음이지?' 또는 제10코스 '마포한강의 변신은 무죄!' 걷기 코스를 선택해 참여하면 된다.

참여자는 개인별 안전거리 확보 및 마스크 착용 등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해야 하고 걷기 챌린지 목표를 달성한 주민을 대상으로 챌린지 달성 쿠폰(선착순 200명)을 발급해 기념품을 지급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몸과 마음이 많이 지쳐 있을 장애인, 장애인 가족, 지역 주민을 위해 비대면 걷기 행사를 준비했다"며 "따사로운 봄 햇살과 함께하는 걷기로 건강도 챙기고 마음에는 활력을 얻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