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건강

HOME > 건강

서울 강서구, 'AI보건소 기반 공공보건의료시스템' 구축

기사승인 : 2021-03-09 11:05 기자 : 이유진

서울 강서구가 주민들에게 더욱 똑똑하고 차별화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진=강서구청 제공)

구는 강서구보건소에 인공지능 기반의 의료 영상판독 시스템을 구축하고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4차 산업의 핵심기술인 클라우드와 인공지능(AI) 기술을 결합해 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수준 높은 공공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취지다.

본 시스템은 의사가 환자의 엑스레이 사진을 보고 폐 질환을 판정하기에 앞서 방대한 클라우드 기반의 AI엔진이 의심 병변의 발생 위치와 질병 확률을 분석해 지원해준다.

이를 통해 의사가 주요 폐 질환을 더욱 효과적으로 진단할 수 있다.

시스템은 폐암, 결핵, 기흉, 폐렴 4가지의 폐 질환을 분석할 수 있으며, 건당 10초 이내의 신속한 분석을 통해 엑스레이 판독의 정확도와 신속성을 높여준다.

발병 빈도와 사망률이 높아 정확한 진단과 빠른 치료가 중요한 폐 질환에 대해 인공지능 기반 의료 영상판독 시스템을 도입함으로써 주요 폐 질환의 조기 진단과 함께 빠른 치료를 유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구는 코로나19 사태로 중단된 보건소 진료업무가 재개되면 일반진료와 건강진단결과서(구 보건증) 발급 등을 위한 엑스레이 촬영에 의료 영상판독 시스템을 활용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인공지능 판독 시스템 도입이 더욱 정확하고 신속한 질병 진단을 통해 구민 건강증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예방 중심의 수준 높은 공공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정보통신과(02-2600-6736)로 하면 된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