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건강

HOME > 건강

식약처, 족발·보쌈 등 배달음식점 4월 2일까지 집중 점검

기사승인 : 2021-03-05 11:30 기자 : 이애진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배달 음식에 대한 위생·안전관리를 위해 족발·보쌈 등 배달음식점을 중심으로 오는 3월 29일부터 4월 2일까지 17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위생관리 실태를 집중적으로 점검한다.

이번 점검은 족발·보쌈 등 배달음식점 가운데 영업장 면적이 작아 위생이 취약해질 우려가 있거나 행정처분 이력이 있는 업소 등 약 1천500여 곳을 대상으로 집중적으로 실시한다.

주요 점검 내용은 ▲위생적 취급기준(특히, 위생모·마스크 착용 등) 준수 ▲유통기한 경과 제품 보관 또는 사용 ▲음식물 재사용 행위 ▲냉장·냉동 시설 온도 관리 등이다.

참고로 지난해 배달 음식 특별점검 결과, 위반 내용은 ▲건강진단 미실시 ▲위생적 취급기준 위반 ▲시설기준 위반 ▲유통기한 경과 제품 보관·사용 순으로 많았다.

식약처는 이번 점검을 통해 영업자의 위생 의식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며, 올해 안으로 김밥, 치킨 등 주요 인기 배달 품목에 대한 점검도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봄나들이 철을 대비해 국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공원, 유원지(놀이시설), 역·터미널 등에서 식품을 취급하는 음식점(패스트푸드점 포함) 등에 대해 오는 3월 16일부터 19일까지 지자체와 함께 합동 점검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