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건강

HOME > 건강

강릉시, 금연구역 63개 소 지정

기사승인 : 2021-03-04 10:59 기자 : 이애진 (aejin0312@naver.com)

강릉시는 간접흡연으로부터 시민의 건강을 보호하고자, '강릉시 간접흡연 피해방지 조례' 제5조의 규정에 따라 금연구역을 지정했다고 밝혔다.

(사진=강릉시 제공)

시가 지정한 금연구역은 남산공원, 유천공원, 오솔길공원, 성덕공원 등 도시공원 63개 소로, 향후 지정 장소의 신설·폐쇄 시 금연구역으로 자동 지정되거나 해제된다.

계도 기간은 오는 4월 30일까지이며, 오는 5월 1일부터 금연구역 내에서 흡연하는 사람에게는 5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해당 조례로 지정된 금연구역은 '학교보건법'에 따른 학교환경위생정화구역 중 절대정화구역,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에 따른 버스정류소 및 택시 승차대, '해수욕장 이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른 해수욕장 등이 해당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강릉시보건소 건강증진과(033-660-3073)로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다수의 시민이 이용하는 도시공원을 금연구역으로 지정하고, 간접흡연으로부터 강릉시민들의 건강을 보호해 '청정강릉'을 만들어나가는 데 힘쓰고자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