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기업

HOME > 기업

강남구, 청년 창업가 1년간 지원

기사승인 : 2020-02-18 15:21 기자 : 심미진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실현 중인 서울 강남구가 스타트업 육성 및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기 위해 내달 27일까지 청년 창업지원센터에 입주할 제10기 청년 창업가 70여명을 모집한다.

(사진=강남구청 제공)

모집대상은 IT 및 기술·디자인·지식 서비스(미디어 및 문화 콘텐츠 개발 등) 분야에서 우수한 기술을 보유한 관내 20∼39세 청년 창업가로 공고일 기준 3년 미만의 창업자(1∼5명 구성팀)는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구는 1차 서류심사와 2차 발표심사를 거쳐 심사위원 평가점수 고득점순으로 최종 합격자를 뽑는다.

선정된 팀은 오는 5월부터 1년간 창업을 위한 사무공간과 창업 교육, 1:1 전문가컨설팅, 멘토링, 마케팅 홍보 및 국내외 전시회 참가 등을 지원받는다.

또 1년 후에는 창업 성과가 우수한 기업을 선발해 추가로 1년을 연장 지원한다.

구는 지난 2010년 청년 창업지원센터를 설립한 이래 총 190개의 청년 창업기업을 졸업시켰으며 올해 졸업하는 21개 기업은 개발 완료 21건, 지식 재산권 61건, 고용 창출 46명, 매출액 10억원의 성과를 냈다.

이용달 일자리정책과장은 "4차 산업 시대에 발맞춰 청년들의 도전정신·창의력·혁신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 '청년이 살기 좋은 도시, 강남'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단, 상업적 이외 재배포 허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