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문화

HOME > 문화

함양 남계서원, '2022 세계유산 미디어아트 공모사업' 확정

기사승인 : 2021-09-28 14:41 기자 : 김나연

경남 함양군의 세계문화유산인 남계서원이 문화재청에서 공모한 '2022 세계유산 미디어아트'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사진=힘양군청 제공)

이번 사업은 지난 2019년 세계문화유산 '한국의 서원'으로 등재된 함양 남계서원에 미디어 파사드와 AR·VR 및 스마트앱 콘텐츠를 포함한 미디어 아트를 제작·운영하는 사업으로 2022년 중 한 달간 함양 남계서원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함양군은 해당 사업의 최종 확정에 앞서 2020년 12월 사전 기획 공모사업을 신청해 확정됐으며, 기획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이번 사업 공모를 신청해 이번에 최종 선정됐다.

군은 최근 확대 적용되고 있는 미디어 디지털 IT 기술을 세계유산에 접목해 지역 대표 문화유산인 세계유산의 보편적 가치를 더 쉽게 알릴 수 있는 새로운 활용 콘텐츠로 개발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상기 공모사업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알맞은 야외 개방형 체험관광 콘텐츠를 준비해 군민들에게 여유와 힐링의 시간이 되고 함양 남계서원의 보편적 가치를 널리 알릴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일두 정여창 선생을 주향으로 모시는 남계서원은 지난 2019년 한국의 서원으로 세계유산에 등재됐으며, 1868년 흥선대원군의 서원 철폐령에도 훼철되지 않고 남은 47개 서원 중의 하나이며, 경남도에서는 유일한 존속 서원이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