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몬, ‘호루라기 물고 얼음땡’ 민속촌 이색알바 모집

작성일 : 2015-08-05 17:08 작성자 : 정유나 (letme15@naver.com)

 

 

‘거지알바’, ‘이놈아저씨’ 등 최고의 이색알바로 상반기 누리꾼을 사로잡은 한국민속촌이 ‘500 얼음땡’ 행사 스탭을 모집하며 또 하나의 이색알바를 들고 돌아왔다. 잡코리아가 운영하는 아르바이트 전문 구인구직 포탈 알바몬(www.albamon.com)과 한국민속촌이 함께 ‘500 얼음땡’ 행사스탭을 오는 7일까지 모집한다.

한국민속촌의 진행스탭 알바는 안전요원, 시설설치 등의 단편적 업무가 아닌 직접 행사를 만들고 진행하는 이색 경험으로 유명하다. 이번 ‘500 얼음땡’ 행사의 진행스탭은 얼음땡 참가자와 함께 뛰고, 잡고, 심판을 맡아 전장을 통제하는 일종의 사령군 역할을 담당하며 일명 ‘호루라기 알바’로 불린다. 행사가 진행되는 동안 계속해서 함께 뛰어야 하기 때문에 체육관련 전공자, 육상선수 등 무한체력 소지자를 우선 채용하는 이색 우대조건도 붙는다. 근무기간은 8월 15일부터 16일까지 하루 8시간이다.

이번 민속촌 호루라기 스탭 알바는 이달 7일까지 알바몬을 통해서만 지원할 수 있다. 총 모집인원은 20명으로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한편, 올해로 4회째를 맞는 500 얼음땡의 진행방식은 간단하다. 참가자 500명은 시작과 함께 술래와 안술래로 나뉜다. 깃발을 가진 사람이 ‘안술래’, 깃발이 없는 사람이 ‘술래’가 되어 깃발쟁탈전을 펼친다. 총 3개의 스테이지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본격 근육 파괴 레이스 ‘오리지널 얼음땡’, 저주받은 조선마을 속 호러 버전 ‘보물찾기 얼음땡’, 참가자의 오감을 자극하는 ‘애프터 파티’ 등으로 구성된다. 지난 7월 23일과 31일 이틀간 순차 오픈된 행사티켓은 판매시작 단 7분 만에 전량이 매진되는 기염을 토해내며 500 얼음땡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실감케 했다.

 
{GROUP_sub_right}은 존재하지 않는 그룹디자인 입니다.
HOME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광고제휴   고객센터
아이틴뉴스(서울 아3212), 등록: 2014년 6월 24일, 발행인: 강이석, 청소년보호책임자: 강이석
서울시 서초구 바우뫼로41길 43 (양재동, 포커스빌딩) 2F 아이틴뉴스 Tel: 070-4799-1004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안양로 303 (안양동, 메쎄타워) 1309호 Tel: 070-7802-7777
Copyright ⓒ 2010 (주)유앤유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