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 대한민국 직장인 평균 점심값 ‘6,566원’

작성일 : 2015-06-25 22:01 작성자 : 임향숙 (y_julietta@hanmail.net)

 2015년 대한민국 직장인들의 평균 점심값은 6,566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는  직장인 2,319명을 설문 조사한 결과를 발표했는데 이는 2009년 평균 점심값인 5,193원보다 1,373원 비싼 것으로 6년 사이 약 26.4% 상승했다. 2014년 평균 점심값인 6,488원과 비교하면 78원 비싼 것인데, 상승폭은 작년에 비해 줄어든 편이지만 여전히 오름세를 이어갔다.

지역에 따라 평균 점심값을 나누어 봤을 때, 서울은 6,706원, 인천&경기 지역은 6,327원, 그 외 지방은 6,506원이었다. 이 중 서울을 다시 구에 따라 나누어 봤을 때 평균 점심값이 가장 높은 곳은 강남구(7,057원)였으며, 가장 낮은 곳은 노원구(5,867원)로 조사됐다.

직장인들은 이러한 점심값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고 있을까?

먼저 최근 점심값 상승에 대한 체감도를 물었다. 응답자 중 56.9%가 ‘많이 올랐다’고 답했다. ‘조금 올랐다’는 32.1%, ‘차이 없다’는 10.7%였으며 ‘내렸다’고 체감한 사람은 0.3%에 그쳤다.

이어서 식당의 음식량 변화에 대해 물었다. ‘음식량은 변화없다’고 답한 사람이 64.5%로 가장 많았으며 ‘음식량이 줄었다’는 34.5%, ‘음식량이 늘었다’는 1.0%로 나타났다.

이어서 점심 메뉴 선택 기준에 대해 물었다.(복수응답, 최대 3개) 2015년에는 ‘맛’이 응답률 80.9%로 1위에 올랐다. 2014년 조사 당시 1위였던 ‘가격’은 80.6%를 기록하며 근소한 차이로 2위에 하락했다. 이 외에 점심 메뉴 선택 기준은 ‘그날의 기분(36.9%)’, ‘스피드(32.3%)’, ‘양(16.8%)’ 등의 순으로 집계되었다.

직장인들이 주로 어디서 점심을 먹는 곳은 ‘근처식당’이 68.7%로 가장 많았다. ‘사내식당’이 22.5%, ‘사무실에서 싸 온 도시락을 먹는다’가 5.1%, ‘사무실에서 사 온 음식을 먹는다’가 1.6%, ‘편의점’은 1.2%였다.

직장인이 가장 많이 먹는 점심 메뉴의 판세에도 순위 변동이 있었다. 6년 연속 1위를 차지했던 김치찌개(41.7%)가 2위로 하락했고 대신 백반(44.4%)이 1위에 올랐다. 이어서 돈까스(29.8%), 부대찌개(20.2%), 된장찌개(19.2%), 비빔밥(19.1%), 짜장면(17.7%), 김밥(17.6%), 순댓국(16.5%), 제육볶음(15.8%)이 직장인이 가장 많이 먹는 음식 10위권 안에 들었다.

 
{GROUP_sub_right}은 존재하지 않는 그룹디자인 입니다.
HOME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광고제휴   고객센터
아이틴뉴스(서울 아3212), 등록: 2014년 6월 24일, 발행인: 강이석, 청소년보호책임자: 강이석
서울시 서초구 바우뫼로41길 43 (양재동, 포커스빌딩) 2F 아이틴뉴스 Tel: 070-4799-1004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안양로 303 (안양동, 메쎄타워) 1309호 Tel: 070-7802-7777
Copyright ⓒ 2010 (주)유앤유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