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공원에서 생태와 지역문화를 함께 즐기는 프로그램 운영

작성일 : 2015-04-06 19:58 작성자 : 김보현 (jureef@naver.com )

환경부가 ‘행복한 생활문화 공간 조성’이라는 국정과제를 수행하고 국립공원의 환상적인 경관과 풍부한 생태자원을 바탕으로 지역주민의 삶을 풍요롭게 만드는 국립공원 생태관광을 4월부터 집중적으로 운영한다.

국립공원 생태관광은 자연환경해설사의 해설과 함께 우리나라 21개 국립공원의 아름다운 자연을 찾아 떠나는 여행이다. 생태관광사업은 ‘국민행복’ 국정기조를 실현하는 환경부의 대표적인 정책으로 지난 5년간 약 15만 명의 국민이 국립공원 생태관광을 이용했다.

특히, 올해는 환경부에서 지정한 생태관광지역 17곳과의 협업을 통해, 국립공원 뿐 아니라 생태관광지역의 생태와 지역문화를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선보인다.

대표적 프로그램으로는 오대산국립공원과 평창 어름치마을을 연계한 ‘오대산 문화·생태여행’, 한려해상국립공원과 남해 두모마을을 연계한 ‘바다가 숨쉬는 마을로 떠나는 여행’ 등이 있으며, 계절별 야생화를 관찰하는 시간이나 주민과 함께 마을길 걷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준비됐다.

또한, 자라나는 미래세대들이 자연 속에서 맘껏 활동하면서 동시에 배움도 얻어갈 수 있도록 생태우수지역과 연계한 국립공원 수학여행도 확대 추진한다.

국립공원에서 운영하는 수학여행은 자연 속 활동을 통하여 몸과 마음을 단련하고 교과 과정을 실제 현장에서 배울 수 있는 소규모·체험형 프로그램이다.

국립공원관리공단에서는 자라나는 미래세대들이 안전한 수학여행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도록 탐방로, 숙박 및 식당 장소 등에 대한 안전점검을 정기적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2014년에는 프로그램 진행요원 197명이 교육부에서 추진한 현장체험학습 안전과정을 이수하여 각종 안전사고에 대비하고 있다.

국립공원 생태관광에 참여를 희망하는 가족 또는 단체, 학교에서는 오는 4월부터 국립공원관리공단 생태관광 누리집(ecotour.knps.or.kr)에서 세부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국립공원관리공단 해설서비스부에 전화(02-3279-2984)로 문의하면 된다.

이민호 환경부 자연보전국 국장은 “생태계의 보물창고인 국립공원과 수려한 경관을 지닌 생태관광지역 속에서 자연을 직접 체험하는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으니, 올 봄에는 산과 바다로 특별한 생태 여행을 즐기러 오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GROUP_sub_right}은 존재하지 않는 그룹디자인 입니다.
HOME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광고제휴   고객센터
아이틴뉴스(서울 아3212), 등록: 2014년 6월 24일, 발행인: 강이석, 청소년보호책임자: 강이석
서울시 서초구 바우뫼로41길 43 (양재동, 포커스빌딩) 2F 아이틴뉴스 Tel: 070-4799-1004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안양로 303 (안양동, 메쎄타워) 1309호 Tel: 070-7802-7777
Copyright ⓒ 2010 (주)유앤유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