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두, 많이 먹을수록 대장암 확률 줄어들어...

작성일 : 2015-03-30 18:08 수정일 : 2015-03-30 18:08 작성자 : 김동하 (eternal_hail@naver.com)

 

 

 

  호두를 자주 먹으면 대장암 발병 위험을 낮추는데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이화여자대학교 식품영양학과 김유리 교수팀은 호두 속 페놀염 추출 성분이 대장암 줄기세포 및 대장암 줄기세포능의 생성 속도를 늦춘다는 연구 결과를 30일 미국 보스턴에서 개최 중인 '2015년 실험생물학 학술대회'에서 소개했다. 

  대장암 줄기 세포는 대장암 세포의 하위 단위로서 자가증식과 확산을 통해 대장암 진행과 재발에 중요한 영향을 미친다.

  대표적인 건강 식품인 호두는 견과류 중 유일하게 식물성 오메가-3 지방산의 일종인 알파리놀렌산(약 1/4컵 기준 시 2.5g 함유)을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다. 호두에는 불포화지방산인 리놀렌산이 100g 당 9.8g정도 들어 있다. 호두 한줌(28g 정도)의 지방함량은 18g인데, 이 가운데 무려 13g이 알파리놀렌산이다. 

  오메가-3 지방산은 혈관 벽을 보호하고 심장질환을 예방하는 성분이다.DHAEPA 성분은 혈중 콜레스테롤을 감소시키고 혈전예방 효과가 뛰어나다. 건강한 사람의 뇌는 10% 정도가 오메가-3 지방산으로 구성돼 있다. 임신 6개월 이후의 임신부에게 호두 섭취를 권하는 것은 이런 이유 때문이다. 이 성분은 우리 몸에서 만들어지지 않기 때문에 호두 등 식품을 통해 꼭 섭취해야 한다. 
 

 
{GROUP_sub_right}은 존재하지 않는 그룹디자인 입니다.
HOME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광고제휴   고객센터
아이틴뉴스(서울 아3212), 등록: 2014년 6월 24일, 발행인: 강이석, 청소년보호책임자: 강이석
서울시 서초구 바우뫼로41길 43 (양재동, 포커스빌딩) 2F 아이틴뉴스 Tel: 070-4799-1004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안양로 303 (안양동, 메쎄타워) 1309호 Tel: 070-7802-7777
Copyright ⓒ 2010 (주)유앤유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