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문화

HOME > 문화

창원시, 창원의 읍면동 소개한 '58열전' 발행

기사승인 : 2021-04-23 11:47 기자 : 김나연

창원시는 2018년 5월부터 약 2년 6개월간 언론사를 대상으로 연재했던 기획보도 '창원58열전'을 묶어 책으로 발행했다고 23일 밝혔다.

(사진=창원시 제공)

'창원58열전'은 시 공보관에서 관내 읍면동의 면면을 소개하고, 관광을 활성화하기 위해 기획한 프로젝트다.

각 읍면동의 역사와 문화, 명소 등을 사진과 함께 소개했다.

58열전이라는 제목은 창원의 58개 읍면동을 뜻한다.

지난해 1월 1일 소규모 행정동 통폐합에 따라 읍면동 수가 55개로 줄었으나 전체 연재 편수가 58편이기에 제목을 그대로 뒀다.

분량은 246쪽이며, 이해를 돕기 위해 지역별 지도를 첨부했다.

시는 책을 400권 발행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구별 도서관, 관광안내소, 진해해양공원과 창원시립마산문신미술관 등 관광지에 배부했다.

미디어플러스창원(https://www.changwon.go.kr/news) 사이트에서 e-book(창원데이트-문화관광-창원58열전)으로 볼 수도 있다.

정민호 공보관은 "내 고장에 대한 주민들의 이해를 돕고, 창원의 역사와 문화에 대한 매력을 느끼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살기 좋은 도시 창원을 더 다양한 방법으로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