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창업

HOME > 창업

양천구, '코로나로 닫힌 취업 문, 청년 취업 지원으로 활짝'

기사승인 : 2021-03-25 12:06 기자 : 강태영

서울 양천구는 내달부터 청년 취업 연계 프로그램으로 '공항 보안 검색 전문인력 양성과정' 및 '청년 조리학교 과정'을 운영한다.

(사진=양천구청 제공)

'공항 보안 검색 전문인력 양성과정'은 특수 경비원 신임교육과 보안 검색 요원 초기 교육 등 법정 교육을 진행해 교육 수료생 70% 이상 취업을 목표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전문 교육기관인 한국항공보안교육원이 교육을 맡아 진행하고 오랜 경험과 노하우로 구축된 구인기업 네트워크를 통해 교육을 수료한 청년들은 특수경비업체에 취업해 공항 또는 관련 기업 등에서 근무한다.

또한 올해는 청년 취업 연계 프로그램으로는 처음으로 '청년 조리학교 과정'도 운영한다.

구 예비 사회적 기업인 ㈜외식기업 장샘푸드와 함께하는 이번 과정은 조리·외식 분야 취업을 희망하는 양천구에 주소를 둔 만19 이상 39세 이하 청년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일식부와 한식 및 뷔페 양식부 2개 과정으로 운영되는 청년 조리학교 과정은 대한민국 국가 조리 기능장들의 1:1 멘토 방식의 전문 수업으로 진행된다.

조리 분야는 취업률이 높은 분야인 만큼 호텔, 컨벤션 센터, 프랜차이즈 등 다양한 분야로의 취업뿐만 아니라 향후 개인 창업까지도 가능하다.

신청 기간은 청년 조리학교 과정은 오는 30일까지고 '공항 보안 검색 전문인력 양성과정'은 내달 7일까지다.

모집 정원은 과정별 각각 10명이며 교육대상자는 면접을 통해 최종선발할 예정이다.

참여를 원하는 청년들은 구청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으며 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 후 이메일(xingming@yangcheon.go.kr)로 신청하면 된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청년들이 공감하고 청년들의 눈높이에 맞는 정책을 추진해 청년 취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내실 있는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