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문화

HOME > 문화

증평군, 문화가 있는 날 지역특화공연 '풍성'

기사승인 : 2021-03-09 10:45 기자 : 김나연

충북 증평군이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에서 공모한 '문화가 있는 날 지역특화프로그램'에 2년 연속 선정됐다.

(사진=증평군청 제공)

이번 선정을 통해 군은 국비 포함 4천만 원의 예산으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보강천 물빛공원, 김득신문학관, 증평문화회관, 지역 학교 등 총 5개 장소에서 풍성한 문화공연을 개최할 예정이다.

연극, 음악, 전통예술 등 실력이 입증된 5개 단체의 공동 참여 속에 증평 지역의 대표적인 독립운동가 연병환·연병호 형제를 소재로 한 국악탈놀이극 '백두산 호랭이', 조선 시대 대표적인 다독가인 백곡 김득신의 일대기를 담은 마당극 '괴짜선비 김득신', 보강천과 장뜰두레농요를 창작곡으로 승화시킨 '장뜰의 노래, 반여울의 소리' 등 지역성을 살린 창작공연이 다수 포함됐다.

군은 이번 공연사업을 중심으로 지역 내 문화가 있는 날 활성화를 도모하는 한편 문화예술단체와의 소통 및 협업을 강화해 지역 기반 콘텐츠를 지속 발전시켜 나갈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우리 지역 근거리에서 쉽게 만날 수 있는 수준 높은 문화공연을 제공함으로써 코로나 우울 극복과 문화 향유 기회 확대에 지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