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산업

HOME > 산업

부산시, '2021 기술창업 인큐베이팅 사업' 창업지원 추진

기사승인 : 2021-02-19 15:21 기자 : 강태영

부산시는 19일부터 부산경제진흥원 창업지원센터와 함께 기술기반 예비·초기 창업기업 육성을 위한 '2021 기술창업 인큐베이팅 사업'을 시작한다.

이 사업은 지난 2010년부터 11년간 약 2천여개의 창업기업들을 지원해 그동안 누적 매출 약 6천800억 원과 5천200명의 고용 창출 효과를 거두는 등 명실공히 부산의 대표적인 창업지원 사업이다.

올해는 부산지역 기술제조, IT·ICT, 지식기반 제조 및 서비스 분야 등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기술을 가진 예비창업기업 30개 사와 1년 이내(2020년 1월 이후 창업) 초기창업기업 70개 사를 구분해 선발한다.

부경대 용당캠퍼스 내 부산창업지원센터에 1년간 창업공간을 제공하고, 1:1 맞춤형 창업 교육 프로그램 및 컨설팅, 사업화 자금(최대 1천600만 원) 판로 및 투자유치 지원뿐만 아니라 전포동의 e커머스비즈센터와 연계해 전자상거래 분야 컨설팅 프로그램도 지원한다.

이병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기술창업 인큐베이팅 사업은 부산시가 10년 넘게 추진해 온 창업 생태계의 초석을 다지는 사업으로 부산이 키워낸 창업기업이 글로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신청은 3월 19일까지 부산창업포털(www.busanstartup.kr) 및 창업지원 사업 통합관리시스템(www.bs-net.kr)을 통해 온라인으로 접수하면 된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