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문화

HOME > 문화

문화재청, '갈등 세계유산' 해법 위한 웨비나 개최

기사승인 : 2021-02-16 11:23 기자 : 김나연

문화재청은 2월부터 7월까지 6개월간 매월 '세계유산 해석 웨비나: 하나의 유산, 서로 다른 기억' 웨비나(webinar)를 유네스코 세계유산국제해석설명센터 설립추진단(이하 국제센터 설립추진단)과 함께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사진=문화재청 제공)

세계유산 보호 활동이 다양한 집단의 상이한 기억이 공존하는데도 불구하고 다양한 시각이 제대로 반영되지 못하는 문제가 있었으며, 최근 일본의 근대산업시설 세계유산의 경우처럼 다양한 기억과 이로 인한 국가 간, 지역 간 갈등이 대두돼 왔다.

이번 웨비나를 통해 문화재청은 서로 다른 기억을 가진 '갈등 세계유산'의 본질은 무엇이며, 이로 인한 갈등은 어떻게 관리해야 하는지 등을 논의하고자 한다.

올해 행사는 총 6회로 구성되며 회차별로 좌장과 토론자 등 4명의 국제 문화유산 전문가들이 토론 형식으로 해당 주제에 대한 논의를 펼쳐나갈 예정이다.

첫 번째 웨비나는 '세계유산 보호의 새로운 접근: 유산해석과 설명'을 주제로 국제센터 설립추진단의 페이스북과 유튜브 계정을 통해 오는 2월 17일 오전 9시(한국시간) 방송된다.

또한 3월부터 7월까지 5회에 걸쳐 주제별 웨비나가 순차적으로 개최된다.

특히 5월 열리는 4회차에는 '세계유산을 통한 평화와 화해'라는 주제의 영상 수필 공모 수상자의 발표와 토론이, 7월에 열리는 6회차에는 종합토론으로 1∼5회차 좌장들과 함께 서로 다른 유산의 기억 해석에 대해 제44차 세계유산위원회가 개최되는 중국에서 현장세미나 형식으로 개최될 예정이다.

이번 웨비나는 아프리카 지역 세계유산 분야 유네스코 카테고리 2센터인 아프리카세계유산기금(AWHF, African World Heritage Fund)과 협력해 진행한다.

웨비나 행사는 등록된 선착순 100명에 한해 줌에서 직접 들을 수 있으며 유튜브와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서도 일반에 실시간으로 공개된다.

실시간 방송 후에도 시청할 수 있으며 회차별 웨비나는 약 60분의 토론과 20분의 질의응답으로 이루어지고, 영어로 진행될 예정이다.

문화재청은 2022년 세계유산 협약 채택 50주년을 앞두고 진행하는 이번 웨비나가 갈등 세계유산에 대한 평화적 관리와 이를 통한 세계유산 협약의 효과적 이행을 논의하는 시의적절한 토론의 장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

또한 일본의 근대산업시설과 같이 이해관계자에 따라 다른 관점과 해석이 발생할 수 있는 세계유산에 대한 평화적 관리를 앞으로 국제사회가 해결해야 할 과제로 부각해 이번 웨비나 행사를 통해 갈등 세계유산에 대한 통합적, 포괄적 접근방식을 제시하고, 유산이 화해와 평화에 이바지할 방안을 함께 찾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

한편 국제센터 설립추진단은 올해 말 공식 설립을 목표로 법인설립 업무를 추진하고 있으며, 갈등 세계유산 주제를 포함해 세계유산 해석과 설명에 대한 연구, 교육훈련, 정보화, 네트워크, 인식 제고에 관한 다양한 사업을 펼쳐 나갈 계획이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