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문화

HOME > 문화

안산시, 2021년 제1차 성호박물관 소장품 공개 구입

기사승인 : 2021-02-08 12:14 기자 : 김나연

경기 안산시는 안산이 낳은 실학자 '성호 이익(1681∼1763)' 선생과 주변 인물의 역사적 자료를 전시하는 성호박물관에서 전시·교육 및 연구 자료로 활용할 수 있는 유물을 공개 구입한다고 8일 밝혔다.

(사진=안산시 제공)

2002년 개관한 성호박물관은 구입 및 기증 등을 통해 현재 2천791점의 유물을 소장하고 있다. 대표적인 유물로는 이하진 필적 천금물전(보물 제1673호), 옥동금(국가민속문화재 제283호), 성호사설 등이 있다.

이번 구입 대상 유물은 ▲성호 이익의 생애와 사상을 재조명할 수 있는 유물 ▲성호학파(성호 이익의 가계 및 제자 등)와 관련된 유물 ▲18세기 안산의 문화예술을 이끈 표암 강세황 등과 관련된 유물 등으로, 오는 9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진행된다.

관련 유물을 소유하고 있는 개인이나 문화재 매매업자 및 법인은 누구나 접수할 수 있으며 매도 희망자는 안산시청 홈페이지(http://www.ansan.go.kr) 고시/공고란에서 신청서류를 내려받아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1차 서류 심사 후 2차 실물까지 접수되면 유물감정평가위원회 심의를 통해 구입 대상으로 선정된다.

다만 도굴품·도난품 등 불법 유물 및 소유나 출처가 불분명한 유물은 접수할 수 없다. 소장품 기증 및 구입과 관련된 궁금한 사항은 성호박물관(031-481-2571)으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