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건강

HOME > 건강

안산시, 코로나19 임시 선별검사소 4곳 운영

기사승인 : 2020-12-18 16:59 기자 : 이유진

안산시는 이달 31일까지 누구나 익명으로 무료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을 수 있는 임시 선별검사소 4곳을 마련해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사진=안산시 제공)

임시 선별검사소는 상록구, 단원구에 각 2곳씩 마련됐으며 ▲상록수보건소 광장 ▲보노마루공연장 옆 광장 ▲외국인주민지원본부 옆 광장 ▲와∼스타디움 조형물 광장 등이다.

상록구 임시 선별검사소는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 단원구 임시 선별검사소는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한다.

이달 31일까지 평일에만 운영되는 임시 선별검사소는 코로나19 증상이 없어도 누구나 익명으로 무료 검사를 받을 수 있다.

기존 상록수·단원보건소 선별진료소도 무료로 검사를 시행하나, 익명 검사는 임시 선별검사소에서만 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에서 시민들의 협조가 절실하다"며 "역학적 연관성이 없어도 누구나 익명으로 무료 검사를 받아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