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환경

HOME > 환경

강남구, 업그레이드된 '청담역 미세먼지 프리존'

기사승인 : 2020-10-28 12:37 기자 : 강태영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실현 중인 서울 강남구가 지하철 7호선 청담역 지하보도 650m에 조성한 '미세먼지 프리존' 중 230m 구간에 녹지와 편의시설 추가하며 이색 테마 공간으로 최근 업그레이드했다.

(사진=강남구청 제공)

구는 도심 속 자연환경 조성을 위해 지난 6월 미세먼지 프리존 개선사업에 착공했으며, 27일 완공기념식을 통해 스마트팜과 벽천폭포, 미디어월, '미미위 강남' 포토존 등 볼거리 가득한 주민 맞춤형 쉼터를 선보였다.

특히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자동으로 작물의 생육환경을 관측, 관리하는 농업 방식인 전체면적 400㎡의 스마트팜에서는 다양한 허브와 공기정화식물을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의 힐링을 돕는다.

청담역 1번 출구 방면 '우숨마당' 앞에 마련된 스타일 브랜드 '미미위 강남'을 활용한 포토존이 마련돼 기념사진을 찍을 수 있고, 미디어월에선 직접 찍은 사진이나 영상을 볼 수 있어 재미까지 더한다.

앞서 강남구는 지난 7월 초 횡단보도 설치로 통행량이 감소한 선릉 지하보도에 '미세먼지 프리존'을 조성한 데 이어 연말까지 역삼 지하보도에도 프리존을 확대·설치하는 등 주민들이 대기환경과 관계없이 자유롭게 산책하고 운동할 수 있는 쉼터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