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전국

HOME > 전국

서울 강서구, 홈페이지에 '자매결연지 온라인 직거래장터' 개설

기사승인 : 2020-09-08 12:23 기자 : 임현진

서울 강서구는 오는 11월까지 '자매결연지 온라인 직거래장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진=강서구청 제공)

매년 구는 자매결연지에서 생산한 우수한 품질의 농·특산물을 구민들이 쉽게 구매할 수 있도록 구청 주차장에서 직거래 장터를 운영했다.

하지만 올해는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해 직거래 방식에서 비대면 방식으로 운영하기로 했다.

이에 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매결연지의 농가도 돕고 주민들에게 건강한 먹거리도 제공하기 위해 구청 홈페이지에 '자매결연지 온라인 직거래장터' 코너를 만들었다.

이번 온라인 직거래장터에는 임실군, 상주시, 태안군, 강릉시, 여수시, 함안군, 순천시, 정읍시, 남원시, 청양군, 괴산군, 논산시 등 12개 자매결연지가 함께한다.

참여 업체는 자매결연지가 직접 운영하는 온라인 쇼핑몰과 자매결연지가 추천하는 지역특산물 생산 우수업체 직접 운영 온라인 쇼핑몰 등 총 34곳이다.

또한 온라인으로 생산자와 소비자를 직접 연결해 지역의 다양한 우수 농·특산물을 시중보다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자매결연지 온라인 직거래장터는 구청 홈페이지에 접속해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배너를 클릭하거나 '생활정보-강서경제-온라인 직거래장터'로 접속하면 된다.

노현송 구청장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많은 농가가 농·특산물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자매결연지 농가도 돕고 질 좋은 농산물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온라인 직거래장터에 구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지역경제과(02-2600-6628)로 하면 된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