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전국

HOME > 전국

이젠 온라인으로 '인천 마인크래프트' 여행하자

기사승인 : 2020-08-18 13:09 기자 : 임현진

인천광역시가 젊은 층이 선호하는 게임 '마인크래프트'를 활용한 '인천크래프트'를 내달 전격 공개한다고 밝혔다.

(사진=인천광역시 제공)

인천크래프트는 세계적인 게임인 마인크래프트를 활용해서 가상의 시를 만들어 온라인으로 누구나 자유롭게 여행하고 체험할 수 있게 시가 만든 마인크래프트 내 인천시 맵 이름이다.

올드 앤 뉴(Old&New) 과거와 현재, 미래가 공존하고 있는 도시인만큼 인천크래프트에는 ▲선사시대 강화도 고인돌부터 ▲일제 개항기 시대 현재와 미래의 모습인 ▲인천공항 ▲인천대교 ▲송도 ▲인천 시청 공간으로 보일 예정이다.

인천크래프트에는 국내 최초 100만 유튜버이자 마인크래프트 인기 크리에이터 '양띵'과 '양띵 크루'가 참여하며 시가 가진 '올드 앤 뉴'의 상반된 매력을 포함해 풍성한 콘텐츠로 MZ세대와 소통할 것을 예고했다.

6개 테마 중 일제 개항기 시대를 배경으로 백범 김구의 이야기를 인천크래프트로 게임화한 영상을 시 유튜브 채널과 인기 유튜버 '양띵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오는 29일 공개한다.

또한 '함께 만드는 인천' 시정 슬로건처럼 인천크래프트도 시민들과 함께 만들기 위해 '인천 랜드마크 건축콘테스트'를 오는 22일부터 내달 13일까지 진행한다.

시민 누구나 마인크래프트에서 인천 랜드마크 건축물을 만들어 인스타그램에 이미지 인증샷(해시태그 #인천크래프트)을 게시하면 참여가 가능하다.

건축콘테스트 우수작은 내달 26일 공개하는 인천크래프트에 반영될 예정이다. 자세한 참여 방법은 인천시 홈페이지 및 SNS채널에서 확인 할 수 있다

한편 인기 크리에이터와 게임 유저 100명이 참여하는 인천 랜드마크 건축 이벤트도 트위치 TV를 통해 8월 22일 생중계될 예정이다.

세계 시민 누구나 '랜선 인천'을 여행하고 체험할 수 있는 '인천크래프트'는 내달 26일 시 홈페이지 및 SNS 채널, 마인크래프트 주요 커뮤니티를 통해 배포될 예정이다.

백상현 인천시 소통기획담당관은 "마인크래프트에 도시 캠페인을 접목한 세계 최초 사례"라며 "많은 게이머의 관심을 끌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