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건강

HOME > 건강

식약처, 코이카와 코로나19 치료제·해외임상 협력키로

기사승인 : 2020-07-24 11:00 기자 : 이유진

식품의약품안전처와 코이카는 코로나19 백신 개발사들이 해외에서 임상시험을 진행할 수 있도록 업무 협약을 체결한다고 24일 밝혔다.

(사진=코이카 제공)

주요 협력 내용은 코이카 협력국의 코로나19 의약품 임상시험 지원과 자문, 개도국 대상 의약품·의약외품 분야 개발 협력을 위한 공동 사업 기획 및 상호교류 등이다.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한국 내에서 치료제와 백신 개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사가 해외에서 임상시험을 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이미경 코이카 이사장은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개발 협력을 통해 글로벌 공공재인 백신과 치료제 개발을 지원함과 동시에 개발도상국도 의약품 접근에 있어 소외되지 않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