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동물

HOME > 동물

강서구, 반려동물 공존·3D 모델링 교육과정 운영

기사승인 : 2020-07-16 11:22 기자 : 정수석

서울 강서구는 서울호서직업전문학교와 손잡고 여성들의 사회참여 확대를 위한 교육과정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진=강서구청 제공)

구는 취업과 창업을 준비하는 여성들을 대상으로 '강서구 여성특화 직업훈련 과정'을 개설하고 참가자를 모집한다.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취업문이 좁아진 상황에서 여성들이 직업 현장에서 바로 활용할 수 있는 기술을 습득함으로써 취업역량을 강화하고 자신감을 기를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취지다.

교육은 8월 10일부터 12월 24일까지 주 2회 총 19주 과정으로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1시까지 서울호서직업전문학교에서 진행된다.

교육과정은 ▲반려동물 공존 교육(반려동물 관리사, 반려동물 매개 심리상담사 등) ▲3D 모델링 교육(3D프린터 운용 기능사, 포토샵, 캐릭터 등) 2개 과정이며 과정별로 20명을 모집한다.

구에 거주하고 있는 경력단절 포함 만 18세 이상 여성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고, 수강료는 무료다.

단 교육에 필요한 기본재료 외 추가 재료비와 자격증 취득을 위한 수수료는 본인 부담이다.

교육 수료자는 서울호서직업전문학교 학장 명의의 수료증을 받게 되고, 국가·민간자격증 응시 자격이 부여되며 취업과 창업을 위한 맞춤형 상담과 다양한 취업 정보도 받게 된다.

교육 참여를 희망하는 여성은 오는 24일까지 가족정책과에 방문 또는 이메일(cyju23@gangseo.seoul.kr)로 신청하면 된다.

신청에 필요한 서류는 강서구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구는 신청자 중 1차 서류심사와 2차 면접 심사를 통해 교육생을 선발하며, 선발 결과는 8월 5일 구청 홈페이지와 개별문자를 통해 알려줄 예정이다.

노현송 구청장은 "이번 교육이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취업난을 겪고 있는 지역 여성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직업교육을 통해 여성들의 취업역량을 높이고 전문성과 경쟁력 있는 여성 인재를 양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난해 서울호서직업전문학교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피부미용 등 3개 과정의 여성특화 직업교육을 운영해 총 41명의 수료자 중 20명의 취업자를 배출한 바 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가족정책과(02-2600-6769)로 하면 된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