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창업

HOME > 창업

창업기업 유튜브 홍보 '언박싱 부산'에서 돕는다

기사승인 : 2020-06-17 14:20 기자 : 강태영

부산시와 부산경제진흥원은 우수한 제품 및 서비스를 보유하고도 홍보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창업기업을 위해 유튜브에서 ‘언박싱 부산’을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사업은 부산 소재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제품 및 서비스의 홍보 활성화, 판로 확대를 돕기 위해 친근한 이미지를 가진 유튜브 크리에이터의 언박싱 마케팅을 통해 제품 소개 콘텐츠 제작 및 교육 등을 지원한다. 

또한 제작된 콘텐츠의 확산을 위해 유튜브 채널 콘텐츠 광고뿐 아니라 전문 유튜버 및 영향력 있는 SNS 채널 등과 연계한 홍보도 같이 진행한다.

‘언박싱’(unboxing)은 주로 유튜브에선 크리에이터가 새 제품을 이를 열어보고 상품에 대한 첫인상 등을 영상으로 담은 것을 말한다.

제품 자체의 만족도를 떠나 구매 과정의 체험과 경험을 중시하는 최근 소비문화 트렌드가 반영됐다.

신청대상은 제품 업력 7년 이내의 부산 창업업체로 소비재 위주의 제품 및 서비스를 보유하고,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해 판매 및 운영 중이거나 콘텐츠 제작교육 참여가 가능한 업체라면 가능하다.

부산시 관계자는 “규모가 작은 창업기업 입장에서는 비용과 인력적인 측면에서 제품 홍보 및 판로를 위한 마케팅 활동에 애로가 많다”면서 “지역 창업기업이 유튜브 크리에이터와 콜라보로 국내외 소비자에게 효과적인 홍보를 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부산경제진흥원은 역량 있는 크리에이터의 확보를 위해 전문 MCN(Mutil Channel Network) 업체를 선정, 지원 대상 기업에 대한 콘텐츠의 질적 향상과 함께 지원 업체의 원활한 사후관리를 도울 예정이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