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전국

HOME > 전국

드디어 베일을 벗는 '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

기사승인 : 2020-05-14 14:27 기자 : 임현진

경남 밀양시는 국내 최초로 '외계행성과 외계 생명' 특화 주제 천문대로 관심을 끌고 있는 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가 21일 국립밀양기상과학관과 함께 개관한다고 밝혔다.

(사진=밀양시청 제공)

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는 당초 3월 개관 예정이었으나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자 개관을 보류하다 '생활 속 거리 두기'로 상황이 전환되면서 이달 문을 열게 됐다.

밀양시는 당초 개관식에 1천여명의 내빈을 초청해 성대하게 개관식 행사를 개최하고자 했으나 최근 코로나19의 지역감염 확산 조짐으로 인해 참석인원과 규모를 대폭 축소해 행사를 진행한다고 전했다.

시는 사전공지를 통해 참석자들의 마스크 착용과 발열 체크를 의무화하고 손 소독 실시, 1m 이상 거리 두기를 준수해 코로나 19 감염방지를 위한 방역 관리를 철저히 할 예정이다.

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는 국립밀양기상과학관과 함께 개관 이후에도 코로나19 상황이 진정될 때까지 1일 4회, 1회차당 30명의 사전예약자만 전시공간과 천체투영관만 개방할 예정이다.

철저한 방역을 통해 관람자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하영삼 환경관리과장은 "안전을 위해 어쩔 수 없이 규모를 최소화해 행사를 진행하는 것과 제한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것에 대해 시민들의 이해를 구하고 관람객들에게도 생활 속 거리 두기를 철저히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의 프로그램과 예약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s://www.miryang.go.kr/astro/main/)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