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문화

HOME > 문화

성군 세종대왕 탄생 623돌 기념 숭모제전 봉행

기사승인 : 2020-05-12 14:31 기자 : 김나연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세종대왕유적관리소는 15일 오전 11시 경기도 여주 세종대왕 영릉(英陵)에서 세종대왕 탄신 623돌을 기념하는 숭모제전(崇慕祭典)을 봉행한다.

(사진=문화재청 제공)

숭모제전은 우리 역사상 가장 위대한 성군으로 추앙받고 있는 세종대왕의 탄신(양력 5월 15일)을 맞아 한글 창제를 비롯해 국방, 과학, 예술 등 여러 방면에서 훌륭한 업적을 남긴 세종대왕을 기리는 행사이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일반 관람객은 참관할 수 없으며, 종친, 유관기관 대표, 한글 관련 단체 등 최소 인원만 초청해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주재로 간소하게 거행한다.

숭모제향(崇慕祭享)은 ▲초헌관(初獻官, 세종대왕유적관리소장)의 분향(焚香)과 헌작(獻爵) ▲축관(祝官)의 축문 낭독 ▲대통령 명의로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의 헌화와 분향 순서로 진행된다.

간소하게 거행하는 기조에 따라 예년과 달리 체험형 부대행사는 생략하되, 행사에 참석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온라인으로 행사를 볼 수 있도록 여주시(여주 세종문화재단)와의 협업으로 온라인 생방송을 진행한다.

온라인 생중계에는 '최태성' 역사 강사가 숭모제향 의식을 설명하며 실시간 진행해 참관하지 못하는 관람객들의 아쉬움을 달랠 계획이다.

또한 세종대왕 역사문화관 기획전시실에서는 세종대왕 탄신을 기념해 세종대왕의 자랑스러운 과학 문화재인 해시계 '앙부일구'의 역사와 구조를 소개하는 '조선 시대의 해시계와 앙부일구' 기획전시가 6월 28일까지 개최하고 있다.

참고로 '영릉(英陵, 세종과 소헌왕후)·영릉(寧陵, 효종과 인선왕후)'은 유적 종합정비사업으로 2017년 11월부터 관람을 제한해오다가 2년 6개월만인 이번 숭모제전 다음 날인 16일부터 3단계에 걸쳐 관람을 재개하며 다시 유료입장(성인 500원, 25세 미만·65세 이상 무료)으로 전환된다.

16일부터는 왕의 숲길을 통해 기존에 개방해온 세종대왕릉 능침공간에 향·어로·정자각 등 제향 공간을 포함해 공개할 예정이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세종대왕유적관리소는 내년 숭모제전은 모든 국민이 함께 세종대왕의 탄생을 경축하고 애민 정신을 되새기는 날이 될 수 있기를 희망하며, 앞으로도 세계문화유산 조선왕릉의 진정성을 회복하고 세종대왕의 위업을 널리 알리기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