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전국

HOME > 전국

서울시, 개봉 고가 성능개선공사 착공·2023년 4월 준공

기사승인 : 2020-04-20 16:47 기자 : 강태영

서울시는 개봉 고가(구로구 개봉동)의 내구성을 향상하기 위해 22일 '개봉 고가 성능개선공사'를 착공해 오는 2023년 4월에 준공한다고 밝혔다.

개봉 고가는 지하철 1호선(경인선) 철도로 가로막힌 개봉로를 막힘없이 잇기 위해 지난 1971년 고가도로로 건설돼 49년 동안 구로구 물류 이동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다.

노후화된 교량의 거더와 바닥판 등을 교체해 2등급(DB18)에서 고가 통과 하중을 총중량 23t에서 40t으로 높여 중차량 통행도 가능한 1등급(DB24) 교량으로 성능이 개선된다. 거더 108본, 바닥판 6천275㎡, 보도육교 1기가 교체된다.

개봉 고가 성능개선공사는 총연장 332m, 왕복 4차로(폭 18.9m)를 왕복 2차로로 축소해 22일 오후 10시부터 단계별로 진행된다.

시는 성능개선공사로 인해 차량정체가 예상되는 만큼 대중교통 이용하고 신정로·광명로 → 오리로, 경인로·남부순환로 → 오류IC, 목동로·오리로 → 안양천로 방면으로 우회해 주시라고 당부했다.

공사 안내를 위해 개봉 고가 주변 및 인근 시·구 주요 지점에 배너 20개, 현수막 20개, 안내문 1천매, 공사안내표지판 80개가 설치됐다.

개봉 고가의 성능개선 공사가 마무리되면 교량의 수명이 연장되고 중차량 통행이 가능해 원활한 물류 이동은 물론 안전하고 쾌적하게 교량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제현 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최대한 안전하고 빠르게 공사를 완료해 시민들의 통행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성능개선공사 중 이 구간을 통과하는 운전자는 40㎞/h 이하의 속도로 서행 운전해 줄 것을 특별히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