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문화

HOME > 문화

거리문화공연 '목포 항구 버스킹'으로 명칭 변경

기사승인 : 2020-03-16 16:20 기자 : 이유진

지난해 전남 목포만의 감성과 정취로 관광객을 사로잡았던 '낭만 항구 목포 버스킹'이 '목포 항구 버스킹'으로 새롭게 태어난다.

(사진=목포시청 제공)

시는 항구도시 목포의 이미지를 높이고 '목포 항구 축제', '목포 항구 포차' 등과 연계한 통일성을 기하기 위해 거리문화공연 명칭을 '낭만 항구 목포 버스킹'에서 '목포 항구 버스킹'으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명칭 변경과 함께 버스킹 장소도 새롭게 조정하는 한편 공연 수준도 한층 높이고 다양한 이벤트 프로그램도 추가해 관람객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목포 항구 버스킹'은 오는 5월∼10월까지 매주 금·토요일 삼학도 목포 항구포차와 근대역사관 1관 앞 1천897개 항문화 거리광장 등에서 열린다.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즐길 수 있는 서남권 최대 야외 거리공연 페스티벌로 자리 잡아가고 있는 목포항구 버스킹에서는 올해도 다양한 장르의 수준 높은 거리공연을 만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가을에는 전국 버스킹 경연대회를 열어 낭만 항구 목포에서 대한민국의 내로라하는 버스커들을 다 만날 특별한 기회도 마련할 계획이다.

'목포 항구 버스킹'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목포시청 홈페이지 또는 시 공식 SNS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