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전국

HOME > 전국

가례동천 왜가리들의 군무 장관

기사승인 : 2020-02-26 16:30 기자 : 김도윤

경남 의령군 가례면에 있는 가례동천 야산 왜가리서식지에 26일 왜가리 수백 마리가 날아들어 둥지를 틀고 하늘을 비행하는 등 장관을 이루고 있다.

(사진=의령군청 제공)

지난 2월 초순경 이곳에 둥지를 튼 왜가리는 등은 회색이고 배는 흰색이며 날 때는 목을 굽히며 다리와 부리는 계절에 따라 황색에서 분홍색까지 여러 가지 색을 띠고 있으며 중대백로와 함께 서식한다.

그러나 최근 생태계 파괴 등으로 해마다 찾아오는 왜가리와 백로의 개체 수는 줄어들고 있다.

이곳은 조선 중기의 대학자 퇴계 이황의 유허지로 유명한 가례동천이 있는 곳이며 왜가리와 백로 수백 마리가 산을 하얗게 뒤덮은 채 둥지를 틀고 여름 한 철을 보내는 서식지로 유명한 곳이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