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전국

HOME > 전국

'2020 남동구 대양주 무역사절단' 참가기업 모집

기사승인 : 2020-02-19 16:34 기자 : 김도윤

인천 남동구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인천지역본부와 함께 '2020 남동구 대양주 무역사절단' 참가기업을 21일까지 모집하고 있다.

(사진=인천남동구청 제공)

지역 내 중소기업의 해외 시장 판로 개척과 수출 활성화를 위해 진행하는 이번 사절단은, 오는 5월 10∼16일 호주 시드니와 뉴질랜드 오클랜드를 방문해 시장 동향 파악 및 사전 매칭을 통한 현지 바이어와 수출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대양주는 남태평양 섬나라들을 통칭하며, 신흥시장으로 높은 소득수준과 구매력 보유, 다양한 민족이 거주해 중소기업 제품의 테스트베드 역할을 할 수 있는 국가로 평가되는 특징이 있다.

특히 남동구 소재 기업 주요 업종인 기계·자동차 부품 및 화장품 등의 소비재 진출이 유망한 것으로 전망된다.

신청 자격은 남동구에 본사 또는 공장이 소재하고 있는 매출액 1천억원 이하의 중소 제조업체이며 모집 규모는 10개사 내외며 신청은 남동구 기업지원 홈페이지에서 오는 21일까지 온라인으로 접수한다.

이번 수출상담회 참가기업에는 현지 시장조사, 바이어 상담 주선, 상담회 개최 관련 경비 및 업체별 1인 항공료 50%가 지원된다.

구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피해가 큰 상황에 수출구조의 개선과 위험도 분산을 위한 신시장 개척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이번 무역사절단 파견사업은 경쟁력 강화를 원하는 기업에게 해외 진출과 확대의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