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봉사

HOME > 봉사

'머니게임' 이성민-유태오, 커넥션 박살!

기사승인 : 2020-02-11 14:53 기자 : 임현진

‘머니게임’ 이성민-유태오의 커넥션이 박살 난다.

<사진 제공> tvN

‘이 시대에 반드시 필요한 드라마’라는 호평 속에 명드 반열에 오른 tvN 수목드라마 ‘머니게임’(연출 김상호/극본 이영미/제작 제이에스픽쳐스/기획 스튜디오드래곤)이 오는 12일(수) 9회를 기점으로 2막에 돌입하는 가운데, 이성민(허재 역)-유태오(유진한 역)의 살벌한 다툼현장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지난 ‘머니게임’ 8회에서는 바하마 유진한(유태오 분)이 정인은행을 총알받이로 내세워 ‘우진조선해양’을 파산시키고, 그로 인해 주가가 급락하며 대한민국 경제가 대 혼란에 빠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또한 허재(이성민 분)가 월가의 영향력을 무기로 삼아 대통령을 압박, 경제부총리 내정자 자리까지 꿰차는 모습이 그려지며 향후 대한민국의 운명이 어떻게 될 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 이성민-유태오는 첨예한 갈등을 빚고 있어 눈길을 끈다. 야심한 밤, 살기 어린 눈빛으로 서로를 노려보는 두 사람의 모습이 손에 땀을 쥐게 만든다. 나아가 이성민은 유태오에게 삿대질까지 하며 위협적인 태도를 취하고 있고 유태오 역시 특유의 장난기를 걷어낸 채 냉랭하게 맞서는 모습. 이에 아슬아슬한 오월동주(吳越同舟)를 이어온 이성민-유태오의 커넥션이 산산조각 난 것인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키며, 동시에 후반전에 돌입하며 국면전환을 예고하는 ‘머니게임’에 대한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킨다.

이에 ‘머니게임’ 측은 “그 동안 이해관계를 함께해 온 이성민과 유태오가 서로의 등에 칼을 꽂으려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계획을 시작한다. 이로써 국가 단위의 거대한 금융전쟁이 펼쳐질 예정이다. 기대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tvN ‘머니게임’은 대한민국의 운명이 걸린 최대의 금융스캔들 속에서 국가적 비극을 막으려는 이들의 숨가쁜 사투와 첨예한 신념 대립을 그린 드라마. 오는 12일(수) 밤 9시 30분에 9회가 방송된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단, 상업적 이외 재배포 허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