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봉사

HOME > 봉사

‘해투4’ 오정연, 아나운서→카페 사장님 "지금이 수입 더 좋아" 솔직 고백

기사승인 : 2020-01-02 15:04 기자 : 이유진

‘해피투게더4' 오정연이 카페 사장으로 살아가는 근황을 밝힌다.

<사진제공= KBS 2TV ‘해피투게더4’>

1월 2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인생은 뷰티풀 위기는 개뿔'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인생의 위기를 이겨내고 아름답게 살아가고 있는 허지웅, 황치열, 오정연, 김형준, 백청강이 출연해 새해 시청자들에게 감동과 웃음을 동시에 선사할 전망이다.

지난 '해투4' 출연 당시 오정연은 카페 아르바이트생으로 일하다가 카페 창업을 준비 중이라고 밝혀 화제가 됐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 카페 사장님으로 다시 찾아온 오정연이 카페 운영 스토리를 낱낱이 밝혔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먼저 오정연은 카페 운영 근황에 대해 "5월에 개업했는데 오픈빨이 딱 3개월 가더라"며 자영업자는 누구나 공감할 3개월의 법칙을 언급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어 잘 나올 때의 매출에 대해서도 솔직하게 말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오정연은 아나운서 시절과 카페 운영의 수입 차이도 모두 공개했다고. "전체 매출로 따지면 아나운서 때보다 카페가 조금 더 나은 것 같다"고 이야기한 오정연은 곧 수입보다 더 중요한 카페를 운영하는 이유를 밝혔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이와 함께 오정연은 최송현, 이지애 등 아나운서 동기들부터 송승헌, 김민종까지 남다른 의리로 카페를 방문해준 스타들을 언급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아나운서 선배 오영실의 큰손 면모가 모두를 감탄하게 했다고 해 이를 확인할 수 있는 '해투4'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가 커진다.

한편 최고의 스타들과 함께하는 마법 같은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오늘(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