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전국

HOME > 전국

송림동 사라진 풍경의 기록 발간

기사승인 : 2019-12-20 15:34 기자 : 이유진

인천 동구 화도진문화원은 재개발로 사라져가는 송림동의 이야기를 담은 포토에세이 '송림동, 사라진 풍경의 기록'을 발간했다.

(사진=인천동구청 제공)

이 책은 재개발로 곳곳이 몸살을 앓고 있는 동구에서 최근 재개발에 들어간 송림동 송림초교 지구와 대헌 지구의 모습을 담고 있다.

재개발로 인해 가림막이 쳐지고 모든 곳이 허물어져 파헤쳐지고 새로운 건물이 올라가게 되면 그 이전의 모습은 흔적도 없이 사라지고 전혀 다른 모습으로 변하게 된다.

이에 화도진문화원은 송림초교 지구와 대헌 지구 재개발을 기록하는 일은 두 지역에 국한한 것이 아니라 재개발로 들어선 모든 지역의 기록을 대신한다고 판단해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이 책을 발간하게 되었다.

10년 가까이 송림동을 사진으로 기록한 유동현 인천시립박물관장이 사진을 제공해 지금은 사라진 풍경을 기록하고, 송림동에서 거주 중인 우마루내 작가와 화도진문화원 양진채 사무국장이 에세이 작업에 참여해 오래된 동네이지만 그 속에 살았던 정겨운 사람들의 따뜻한 이야기를 담아냈다.

박미숙 화도진문화원장은 "이제 더는 바라볼 수 없는 풍경이 된 자리에 이 책이 주민들의 쓸쓸한 마음을 달래주는 차 한잔 같은 따뜻함을 전달해줄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단, 상업적 이외 재배포 허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