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봉사

HOME > 봉사

'방법' 정문성-김민재-김인권-고규필-이중옥, 사상 초유 '임팩트 甲' 라인업!

기사승인 : 2019-12-20 15:12 기자 : 임현진

배우 정문성-김민재-김인권-고규필-이중옥이 tvN 새 드라마 ‘방법’에 출연을 확정하며 드라마 사상 다시 못 볼 ‘임팩트 甲‘ 조연 라인업을 완성했다.

<사진 제공-각 소속사>

2020년 2월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드라마 ‘방법’(연출 김용완/극본 연상호/제작 레진 스튜디오/기획 스튜디오드래곤)에 정문성-김민재-김인권-고규필-이중옥이 캐스팅됐다. ‘방법’은 한자이름, 사진, 소지품으로 죽음에 이르게 하는 저주의 능력을 가지고 있는 10대 소녀와 정의감 넘치는 사회부 기자가 IT 대기업 뒤에 숨어 있는 거대한 악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

천만 흥행작 ‘부산행’ 등을 통해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참신한 상상력, 섬세한 연출력, 박진감 넘치는 필력을 뽐낸 연상호가 극본을 맡아 신선한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특히 지금껏 한국 드라마에서 다뤄진 적 없는, 특정인을 저주해 죽음에 이르게 하는 ‘방법’을 소재로 해 2020년 상반기 가장 센세이셔널한 작품이 될 것으로 관심을 모은다.

정문성은 서동경찰서 광역수사대 팀장이자 임진희(엄지원 분)의 남편 ‘정성준’ 역을 맡았다. 정성준은 눈에 보이는 증거들만 믿는 원리원칙주의자로, 국내 최대 IT기업을 운영하는 ‘인간의 탈을 쓴 악귀’ 진종현(성동일 분)을 뒷조사하던 중 그 뒤에 숨은 충격적 진실과 마주하게 된다. 드라마 ‘해치’, ‘슬기로운 감빵생활’, 뮤지컬 ‘헤드윅’, ‘사의 찬미’ 등 카리스마와 연기력을 뽐낸 정문성인만큼 ‘방법’에서 펼쳐질 그의 활약에 기대가 높아진다.

김민재는 국내 최대 IT기업 포레스트의 상무이자 진종현의 오른팔 ‘이환’ 역을 맡았다. 진종현의 뒷수습은 물론 법망의 허점을 이용해 무당 진경(조민수 분)이 악행을 할 수 있게 도와주는 인물. 김민재는 드라마 ‘열혈사제’, ‘나쁜 녀석들 : 악의 도시’, 영화 ‘염력’, ‘군함도’ 등에서 강렬한 존재감을 각인시킨 신스틸러계의 대표주자이기에 그가 성동일의 오른팔로 선보일 악역 연기에 관심이 고조된다.

한편 김인권, 고규필은 극 중 임진희-백소진(정지소 분)의 조력자로 나선다. 김인권은 흥신소 사장 ‘김필성’ 역을 맡아 백소진의 ‘방법’에 도움을 주는 인물로 활약한다. 고규필은 무속학 교수 ‘탁정훈’ 역을 맡아 훗날 임진희-백소진에게 사건 해결의 실마리를 제공해주는 키 메이커로 활약한다. 영화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 ‘히말라야’, ‘광해, 왕이 된 남자’ 등을 통해 맛깔나는 연기력을 뽐낸 김인권과 드라마 ‘열혈사제’에 이어 최근 ‘사랑의 불시착’까지 종횡무진 활약하는 고규필이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한 찰떡 같은 캐릭터 소화력에 기대가 모아진다.

마지막으로 이중옥은 무당 진경의 오른팔 ‘천주봉’ 역을 맡았다. 전작 ‘타인은 지옥이다’를 통해 매회 소름 돋는 열연과 섬뜩한 존재감으로 시청자들에게 진정한 지옥을 선사했던 이중옥의 연기 변신이 벌써부터 흥미를 배가시킨다.

tvN ‘방법’ 제작진은 “정문성-김민재-김인권-고규필-이중옥의 한 번 보면 잊혀지지 않는 강렬한 존재감과 활약이 드라마를 한층 풍성하게 만들 것”이라며 “눈을 뗄 수 없는 미친 몰입감을 자랑하는 연기력 만렙 배우들이 ‘방법’에서 빚어낼 폭발적인 시너지를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새 드라마 ‘방법’은 영화 ‘챔피언’ 김용완 감독이 연출을, 레진 스튜디오가 제작을 맡아 2020년 2월 첫 방송 예정이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단, 상업적 이외 재배포 허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