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전국

HOME > 전국

이색 건물번호판으로, 강남구 '도로명주소' 홍보

기사승인 : 2019-11-21 21:24 기자 : 서은하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실천하는 서울 강남구가 지난 11일 자율형 건물번호판을 자연 친화적으로 제작해 청사 내에 설치했다.

(사진=강남구청 제공)

18일에는 영동대로의 명예 도로명인 '무역대로'에 '명예 도로 안내표지판'을 설치하는 등 도로명주소 활용·홍보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자율형 건물번호판'이란 소유자가 건물 외관과 주변 환경에 어울리도록 디자인해 설치하는 번호판이다.

구는 강남구 도시디자인위원회 자문을 거쳐 석재로 만들어진 개성 있고 자연 친화적인 번호판을 설치해 내방민원인·운전자 등 구민이 도로명주소를 친밀하게 접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구는 지난 18일 봉은사역 7번 출구 앞 무역대로에 부여 일자·유래, 시·종점 등이 표기된 '명예 도로 안내표지판'도 설치했으며 6월에는 언북초등학교에 독특한 육각형 모양의 자율형 건물번호판 설치를 지원해 어린이들이 도로명주소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했다.

이동길 부동산정보과장은 "명예 도로 안내표지판은 LED 조명을 사용해 야간에도 쉽게 파악할 수 있어 도로명주소에 대한 인지도와 사용률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품격 강남' 도시미관을 향상하는 다양한 도로명주소 홍보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