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봉사

HOME > 봉사

개통령 강형욱 "드라마 '허준' 보고 한 달 동안 개똥 먹어" 충격

기사승인 : 2019-10-30 15:50 기자 : 임현진

'해피투게더4' 개통령 강형욱이 개와 관련된 솔직한 이야기를 털어놓는다.

<사진제공= KBS 2TV ‘해피투게더4'>

10월 31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개는 훌륭하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KBS 2TV 새 예능프로그램 '개는 훌륭하다' MC 이경규, 강형욱, 이유비와 스페셜 MC 붐이 출연해 개와 관련된 좌충우돌 에피소드로 시청자에게 웃음을 선물한 전망이다.

반려견 훈련사 강형욱은 개의 마음을 읽는 듯한 솔루션으로 인간의 탈을 쓴 강아지가 아니냐는 의심까지 받는 '개통령'(개+대통령)으로 유명하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소문난 애견가 이경규까지 "어떤 개도 강형욱 앞에서는 꼼짝을 못 한다"고 말하며 강형욱의 능력을 인정해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어 강형욱은 개통령의 유명세 때문에 기상천외한 상황과 장소에서도 반려견 상담을 해야 했던 에피소드를 꺼냈다. 길거리는 물론 치과, 톨게이트 등에서 펼쳐졌던 강형욱의 반려견 상담 이야기가 스튜디오를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이처럼 '개'하면 가장 먼저 생각나는 전문가 강형욱이지만, 그 역시도 개에게 물린 적이 있다고. 강형욱은 "19살 때 개에게 물려 입술이 네 조각 난 적이 있다"고 밝히며 무는 개를 제대로 교육하는 법까지 공개했다고 해 기대를 더한다.

강형욱이 개통령이 되기까지는 상상을 초월하는 노력이 숨어있었다. 그는 "드라마 '허준'을 보고 한 달 동안 개똥을 먹었다"는 충격적인 이야기로 전 출연진을 경악하게 했다는 후문. 이어 개똥을 먹은 뒤 강형욱이 깨달은 점과 이로 인한 결과가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한편 최고의 스타들과 함께하는 마법 같은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오는 10월 31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단, 상업적 이외 재배포 허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