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전국

HOME > 전국

부산광역시, 피란열차 역사여행 운영

기사승인 : 2019-10-24 19:19 기자 : 하유미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한국전쟁기 피란수도 부산의 유산을 널리 홍보해 세계유산 등재 추진의 국내외 공감대 및 평화적 분위기 확산을 위해 25일과 26일 1박 2일간 피란열차 역사여행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사진=부산광역시청 제공)

피란열차 역사체험은 25일 오전 9시 45분에 100여 명을 태운 기차가 서울역을 출발해 12시 50분 부산역에 도착해 1박 2일 동안 전문 해설사와 함께 피란수도 부산의 역사가 남아있는 임시수도기념관, 유엔기념공원, 근대역사관 등을 둘러보는 체험형 여행으로 열차 안에서는 부산역사 및 사투리 퀴즈, 영도다리를 배경으로 한 연극공연도 진행된다.

26일은 최태성 강사가 들려주는 역사콘서트를 관람하고 피란시절 추억을 떠올릴 수 있는 영도다리를 방문 후 오후 3시 20분에 부산역을 떠나 서울역으로 출발한다.

피란수도 부산 역사콘서트는 유명 역사 강사인 큰별쌤 최태성 강사가 세계유산 잠정목록에 등재할 피란수도 부산의 1천23일 동안의 이야기를 들려줄 계획이며 부산영화체험박물관에서 10월 26일 오전 10시부터 약 2시간 동안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대한민국 임시수도 부산의 역사를 보다 많은 시민들이 알고 공감함으로써 부산의 소중한 역사문화 자산이 세계유산으로 등재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부산시는 부산관광공사와 세계유산 시민아카데미사업을 올해 3월 위·수탁 계약을 체결해 ▲피란수도 버스투어 ▲피란열차 역사체험 ▲찾아가는 피란수도 부산 홍보관 ▲피란수도 부산 역사콘서트 ▲피란수도 부산 홍보영상물 제작 등을 추진해 왔다.

자세한 사항은 부산관광공사 홈페이지(www.bto.or.kr)를 참조하면 된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