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전국

HOME > 전국

보성군 한국차박물관, 직원 워크숍으로 떠오르는 '핫플'

기사승인 : 2019-10-16 17:42 기자 : 임현진

광주광역시 남구청 직원들이 지난 2일부터 15일까지 보성을 찾아 전 직원 역량 강화 워크숍을 진행했다.

(사진=보성군청 제공)

직원들의 사기진작과 단합, 역량 강화를 위해 올해 초에는 광주광역시 서구청 직원 700여 명이 다녀감에 이어 가을엔 남구청 직원 500여 명이 보성을 찾았다.

힐링과 체험을 동시에 잡는 직원 워크숍 장소로 보성만 한 곳이 없기 때문이다.

남구청은 약 2주간의 워크숍 기간 동안 4개조(각 130명)가 순차적으로 보성을 방문해 워크숍을 갖고 한국차박물관과 제암산휴양림을 찾았다.

한국차박물관에서는 남구청 직원들을 위해 보성 차를 이용한 바디 오일과 미스트 만들기 체험을 진행하고 박물관 견학을 통해 차에 대한 기본 지식을 전달했다.

직원들은 실내정원과 차밭을 산책하면서 그동안의 스트레스도 해소했다.

직원 정 모 씨는 "사무실을 떠나 보성에서 좋은 공기, 초록 차밭, 건강한 화장품 만들기 체험까지 나에게 투자하는 값진 워크숍"이라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박 모 씨는 "녹차를 마시는 음료로만 알고 있었는데 녹차 오일을 이용해 천연화장품을 만들 수 있다는 사실에 새삼 놀랐다"는 반응을 보였다.

군 관계자는 "차 관련 역사와 정보 습득뿐만 아니라 차를 마시고 다채로운 체험을 할 수 있어 최근 한국차박물관이 직원 워크숍 장소로 새롭게 조명받고 있다"면서 "방문객이 만족할 수 있도록 맞춤형 프로그램에 더욱 힘쓸 예정"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